•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인천테크노파크, ‘수소산업 클러스터 구축’ 시동

산업부 과제공모에 선정…예비타당성 조사·연구 나선다

입력 2019-12-15 21:29   수정 2019-12-15 21:29

인천테크노파크(인천TP)가 수소 경제 활성화 기반조성을 위한 국책사업 ‘수소산업 클러스터 구축’에 힘을 보탠다.

인천TP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수소융복합단지실증사업’의 4개 공모과제 가운데 ‘수소 생산 클러스터’ 부문에 최종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수소산업 클러스터는 수소산업 전반의 기술개발 및 대규모 실증 테스트베드 역할을, 수소융복합단지는 수소산업과 연관 산업의 집적 및 융합을 위한 부품·소재개발, 제품 시험, 기술개발 및 실증, 인증·표준 등 산학연관의 협력 지원을 토대로 한 기술혁신과 새로운 산업적 가치 창출을 목표로 한다.



인천TP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인천시, 수소권매립지관리공사, 연세대, 현대로템㈜과 함께 앞으로 1년 6개월 동안 수소생산 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예비타당성 조사·연구를 벌이게 된다. 비용으로 국비 2억 원을 지원받는다.

수도권 수소생산·공급 허브로서의 대규모 수소생산 시스템 구축, 관련 소재·부품·장치 개발 및 연계 실증, 경제성 확보, 사업화 연계 및 생산설비 구축 등이 주요 조사·연구대상이다.



인천TP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인천지역의 지속 가능한 수소 경제 산업생태계 조성과 수도권의 안정적인 수소공급망 확충 등 본격적인 수소 사회 조기 진입에 적잖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천TP 관계자는 “이번 조사·연구 결과는 정부의 수소사업클럽스터 기획에 이용된다”며 “이는 향후 수소 경제 활성화 기반조성을 위한 정부의 수소융합실증단지 구축의 토대가 된다”고 말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