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신영證, 문화 행사 ‘한예종과 함께하는 신영컬처클래스’ 100회 맞아

입력 2020-01-17 13:23   수정 2020-01-17 13:23

clip20200117122329
신영증권은 지난 16일 여의도 본사에 있는 신영체임버홀에서 ‘한예종과 함께하는 신영컬처클래스’ 100회를 개최했다 (사진=신영증권)
신영증권은 지난 16일 고객을 위한 문화 행사인 ‘한예종과 함께하는 신영컬처클래스’가 100회를 맞이했다고 17일 밝혔다. 신영컬처클래스는 신영증권이 감성경영의 일환으로 고객에게 선보이고 있는 문화 행사로서, 한국예술종합학교와 함께 프로그램을 기획해 매월 고객과 만나고 있다.

신영컬처클래스는 음악, 연극, 무용, 미술 등 예술의 4대 파트를 균형 있게 소개하며, 전문해설가와 함께하는 미술전 관람, 고궁 답사 해설, 도예 체험 등 다채로운 참여형·체험형 형식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행사다.

이번 100번째 공연은 신영체임버홀에서 ‘창조·재창조(Creation & Re-Creation)’를 주제로 진행되었는데, 첼리스트 이강호 교수를 포함하여 총 10대의 첼로가 나란히 한 무대에 오르는 특별한 공연이었다. 바흐의 ‘G선상의 아리아’, 피아졸라의 ‘리베르탱고’ 등의 곡을 40개의 현으로 연주하여, 대형오케스트라에 버금가는 풍성한 음색을 고객에게 선사했다.



한편, 신영증권은 신영컬처클래스의 운영 노하우를 담아 2018년 5월 여의도 본사에 클래식 전용 공연장인 신영체임버홀을 개관하기도 했다. 전용홀이 생긴 이후 신영컬처클래스의 프로그램은 주로 클래식 음악 장르에 집중하고 있다. 신영증권 관계자는 “신영컬처클래스는 고객과 문화예술을 매개로 소통하고자 마련된 행사”라며, “앞으로도 다채로운 콘텐츠로 고객에게 만족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홍예신 기자 yeah@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