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文대통령-與 원내지도부, 만찬…패스트트랙 처리 등 원내지도부 역할 치하

입력 2020-01-17 14:54   수정 2020-01-17 14:55

신년인사하는 문 대통령
신년인사하는 문 대통령(연합)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원내지도부를 청와대로 초청해 만찬을 함께한다.

만찬에는 이인영 원내대표와 이원욱 원내수석부대표를 비롯한 14명의 민주당 원내대표단 의원이 참석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이 여당 원내대표단을 초청해 식사하는 것은 지난해 7월 23일 청와대 오찬 이후 약 6개월 만이다.



특히 이날 문 대통령은 만찬에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과 검경수사권 조정법안 등 검찰개혁 법안을 통과시킨 것과 관련해 원내지도부의 역할을 치하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 공수처 및 수사권 조정과 관련한 후속 조치, 경찰개혁 법안 처리 등 이후 권력기관 개혁 과정에서도 국회가 힘을 모아 줄 것을 당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해지고 있다.

문 대통령은 사립유치원 투명성·공공성 강화를 위한 이른바 ‘유치원 3법’(사립학교법·유아교육법·학교급식법 개정안), 개인정보 수집·활용 범위를 넓히는 소위 ‘데이터 3법’(개인정보법·신용정보법·정보통신망법 개정안) 등 민생·경제 법안이 국회를 통과한 것에 대해서도 격려의 메시지를 내놓을 것으로 관측된다.

아울러 남은 20대 국회에서 수도권 5등급 차량 운행 제한 근거를 담은 ‘미세먼지법’ 개정안을 비롯한 민생법안이 처리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주문할 것으로 보인다.

표진수 기자 vyvy@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