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이현웅 전 한국문화정보원장 민주당 청주 상당구 예비후보 출마

성안길, 금천광장, 용암광장, 육거리시장 등 소상공인 특구 지정 추진할터

입력 2020-01-21 16:22   수정 2020-01-21 16:22

20200121_114156
이현웅 전 한국문화정보원장이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송태석 기자
이현웅 전 한국문화정보원장이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청주상당에 출마한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21일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상당구가 지금껏 충북의 정치 1번지로서 존재했다면 앞으로는 중소 상공인을 중심으로 한 경제 1번지로 변화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가칭 ‘소상공인 특구법’ 제정을 추진하겠다”며 “이를 통해 성안길, 금천광장, 용암광장, 육거리시장 등을 ‘소상공인 특구’로 지정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상당구는 청주 4개 선거구 중 자영업자 비율이 가장 높은 데 비해 중견,대기업 진출이 전무해 낙후돼 있다”며 “상당구를 생동감 넘치는 도심으로 재건하겠다”고 덧붙였다.

소상공인 특구법은 중소 상공인 점포가 300개 이상 밀집된 지역을 지정해 세제, 일자리 창출 자금, 도시재생, 4차 산업 활성화 등을 지원한다.

충북=송태석 기자 0114662001@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