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전기안전공사, 설맞아 복지시설에 지역상품권 500만원 전달

“새해 명절에도 어려운 이웃과 함께해요”

입력 2020-01-22 15:50   수정 2020-01-22 15:50

안전공사설
조성완 사장(오른쪽)이 전북 완주군 다애공동체를 방문해 성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설 명절을 앞두고 생활환경이 어려운 장애인과어린이 복지시설을 찾아 이웃사랑의 작은 발걸음을 보탰다.

22일 조성완 사장과 본사 임직원은 전북 완주군에 있는 다애공동체 등 취약계층 복지시설 다섯 곳을 찾아 명절 연휴에도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는 이들을 위로하며, 500만원 상당의 성금을 전달했다.



조 사장은 이날 방문에서 “올 겨울이 예년보다 따뜻하다 하지만, 어려운 이웃들의 마음은 여전히 엄동설한일 것”이라며, “새해에도 지역사회 안전과 행복을 위해 더욱 힘써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전달한 성금은 완주군에서 발행한 지역상품권으로, 전기안전공사본사가 위치한 완주군의 지역경제도 함께 챙기겠다는 뜻을 담았다.


양세훈 기자 twonews@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