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연수서 내·외국인 함께한 설 명절 특별 치안활동

외사안전구역(함박마을)민, 경 합동순찰 검문검색

입력 2020-01-22 23:48   수정 2020-01-22 23:48

합동순찰
남경순 연수경찰서 서장과 직원들이 합동순찰을 실시하고 있다.<사진 연수경찰서 제공>
인천연수경찰서는 우리 민족의 최대 명절인 설을 맞아 지난 21일 연수구 고려인 밀집지역이자 외사안전구역인 함박마을 일대를 대상으로 특별치안활동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합동순찰은 남경순 경찰서장, 외국인 자율방범대와 시민경찰 등 내·외국인 협력단체를 비롯, 연수서 외사계, 생활안전계, 강력팀, 교통계 등 경찰관 등 50여명이 참여해 체류외국인 범죄예방 리플릿을 배부하며 합동순찰을 펼쳤다.

외사안전구역 설 명절 특별치안활동은 1단계(1월20일)를 통해 범죄 취약지 사전점검과 외국인범죄 발생 우려 요소를 사전에 파악하는데 주력하고, 2단계(1월 21일~1월 27일)는 경찰 역량을 집중해 합동순찰과 집중단속을 병행하며 가시적 예방활동을 통해 범죄 분위기를 사전에 차단할 예정이다.



남경순 서장은, “설 연휴기간 동안 안정된 치안유지로 심혈을 기울이는 내·외국인 자율방범대, 시민경찰 및 직원들에게 감사하며, 앞으로 연수구민이 믿고 만족할 수 있는 치안환경 조성을 위해 성심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