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올해만 13만 세대 공급되는 전통 주거지역 내 정비사업, 풍부한 생활 인프라로 관심 집중

입력 2020-02-14 13:22   수정 2020-02-14 13:39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 투시도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 투시도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이 전국 곳곳에서 이뤄지며, 전통 주거지역이 변화를 꾀하고 있다.

정비사업이 이뤄지는 곳은 대개 원도심으로, 전통적으로 중심 주거지 역할을 수행했던 만큼 풍부한 인프라가 갖춰져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신도시의 경우 기반시설이 조성되기까지 시간이 걸려 입주 초기에 불편함을 겪는 반면 전통 주거지역은 교통, 학군, 상업시설 등이 이미 들어서 있어 편리한 생활을 바로 누릴 수 있다.

이렇듯 주거환경이 우수한 가운데 정비사업으로 또 한 번의 가치 상승이 예상돼 수요자들 사이에서 선호도가 매우 높다. 특히 도로나 철도 교통망의 확충 등의 개발 호재 수혜까지 누리는 곳은 더 높은 미래가치를 기대할 수 있다. 이미 일대에 오래 자리하고 있던 노후주택 비율이 높아 희소가치가 돋보이는 것도 인기 요인 중 하나다.



실제 지난해 청약 시장에서도 재개발·재건축 단지의 인기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2019년 청약 경쟁률 상위 10개 단지 중 단 2개 단지를 제외한 8개의 단지가 모두 도시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의 경우 지난해 총 57개 단지가 공급된 가운데 32개가 재개발·재건축 단지로, 이들 모두 1순위에서 마감됐다.

지방에서도 마찬가지다. 지난해 9월 광주광역시의 전통 주거지역인 화정동에서 공급된 ‘염주 더샵 센트럴파크’ 역시 평균 88.3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인터넷 청약접수 실시 이래 광주에서 가장 많은 청약자가 몰린 것으로, 이미 풍부한 인프라가 돋보이는 화정동에 염주주공아파트 재건축을 비롯해 다양한 정비사업으로 높은 미래가치까지 기대되면서 수요자들이 주목한 결과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올해는 전국 33개 시군구에서 13만6076세대(총 세대수 기준)가 공급에 나선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4만1015세대, 경기 3만1063세대, 부산 1만4965세대, 대구 1만6188세대, 인천 1만7692세대 등이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도시정비사업이 이루어지는 곳은 대개 예전부터 중심 주거지 역할을 해 온 곳으로, 이미 생활 인프라가 탄탄하게 갖춰져 있어 주거선호도가 높은 편”이라고 하며, “잘 갖춰진 인프라는 그대로 누릴 수 있고, 새 아파트의 희소가치까지 돋보이는 만큼 수요자들 사이에서 재개발, 재건축으로 공급되는 단지의 인기는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재개발, 재건축을 통해 다시 태어나는 전통 주거지역 신규 공급에 많은 수요층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경남 양산시에서는 범어 주공 1단지를 재건축하는 ‘양산 물금 이수 브라운스톤’이 공급된다. 단지는 대규모 주거단지가 밀집한 지역인 동시에 물금지구와 바로 맞닿아 있어 이미 갖춰져 있는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지하 3층~지상 최고 29층, 총 6개 동으로 전용면적 59 ~ 84㎡의 평면으로 구성되며 총 842가구가 공급된다. 이 중 일반분양 물량은 206가구다.

GS건설은 대구 중구 남산동 일대에서 청라힐스자이를 2월 분양한다. 남산 4-5 지구 재건축으로 들어서는 아파트이다. 지하 3층~지상 29층, 총 13개 동, 947가구이며 이 가운데 조합원 분을 제외한 전용면적 59~101㎡ 656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대구지하철 2·3호선 환승역인 청라언덕역이 걸어서 5분 이내 거리에 있으며, 대구의 중심 간선도로인 달구벌대로가 가까워 버스 이용에 편리하다. 남산초등학교를 비롯해 계성초, 계성중, 경구중, 성명여중, 경북여고가 가깝고, 계명대(대명캠퍼스), 대구대(대명동캠퍼스) 대구교육대 등 주변에 대학교가 많은 게 특징이다. 홈플러스, 현대백화점 등 대형 쇼핑시설도 인접해 있으며,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등 대형 병원도 위치한다.

대우건설과 SK건설은 경기도 수원시 매교동 일원(팔달8구역 재개발)에 매교역 푸르지오 SK VIEW(뷰)를 공급한다. 이 단지는 총 3603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 중 59~110㎡, 1795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분당선 매교역과 맞닿은 초역세권 단지로 GTX-C노선이 예정된 수원역 등 우수한 광역 교통환경을 갖추고 있다. 또한, 어린이집과 매교초가 단지내 예정돼 있고, 수원중·고가 인근에 자리한 학품아 단지다.

채훈식 기자 chae@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