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이달희 대구 북구을 예비후보 “민주당 빼고 미래통합당으로 다 모이자”

미래통합당의 출범과 함께 ‘공천승복 단합 협약식’ 제안

입력 2020-02-17 19:30   수정 2020-02-17 19:30

이달희 대구 북구을 예비후보 “민주당 빼고 미래통합당으로 다
이달희 대구 북구을 예비후보. (사진제공=이달희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4ㆍ15 총선 대구 북구을 선거구에서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출마한 이달희 예비후보가 17일 보수연합 미래통합당의 출범을 앞두고 당원 및 지지자들의 결집을 촉구하는 ‘공천승복 단합 협약식’을 제안했다.

이 예비후보는 “공천승복 단합 협약식은 총선압승과 정권탈환을 염원하는 지역민과 당원을 위한 결의”라며 “대구에서 공천 경쟁률이 가장 높은 북구을의 8명 예비후보가 하나로 뭉쳐 통합창당 정신에 부합되는 밑그림을 그리자”고 말했다.



이어 “당의 외연이 넓어지면 어떤 후보가 되어도 광폭 행보에 속도가 붙을 것”이라며 “모든 당원이 하나로 뭉쳐 미래통합당의 압승으로 정권재창출을 이뤄내자”고 전했다.


대구=송지나 기자 sjna111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