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경북 군위군, 코로나19 확진환자 2명 확인

역학조사 중, 접촉자 전원 자가 격리 조치
지역사회 확산 예방을 위해 모든 행정력 동원해

입력 2020-02-23 13:29   수정 2020-02-23 13:29



DSC_2972
군위군청사 전경,(사진=이재근기자)
군위군은 22일 코로나 19 확진 환자 2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A 환자 (43세, 남성) 는 신천지교인과 접촉자로 21일부터 자가격리 중이며 군위군보건소 선별진료소를 통해 22일 양성판정 됐다.

B환자(71세, 남성)는 A환자와 함께 거주하는 부친으로 21일부터 자가격리 중이며 22일 함께 양성판정 됐다.



A환자는 지난 14일 대구에 다녀왔으며, 현재 함께 생활하는 가족 모두 특별한 증상은 없으며 A, B환자만 양성판정을 받은 상태다.

군위군은 즉각 대책회의를 열고 2명의 확진 환자의 가족 등 이미 확인된 접촉자에 대해서는 즉각 격리 조치했다. 현재 군위군보건소에서 환자의 발생 경위, 이동경로, 접촉자 정밀조사 등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며 이미 확인된 동선에 대해서는 즉각 폐쇄조치와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김영만 군위순수는 “가능한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코로나 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했다.

군위=이재근기자 ljk57925@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