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네이버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 韓美 구글플레이 피처드 동시 선정

입력 2020-02-23 13:20   수정 2020-02-23 16:10
신문게재 2020-02-23 9면

PRISMLiveStudio_구글피쳐드 이미지

네이버는 모바일 라이브 스트리밍앱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가 한국과 미국 구글플레이의 피처드에 동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는 라이브 방송과 동영상 편집 도구를 제공하는 전문 라이브 스트리밍앱이다. 사용자가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를 이용하면 하나의 앱에서 라이브 방송 촬영부터 동영상 편집까지 한 번에 진행할 수 있다.

지난해 3월 정식 출시된 이후 구글플레이 모바일 라이브앱 일 다운로드 기준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매일 약 2500여건의 라이브 방송과 매월 4만8000시간 분량의 라이브 방송이 진행되고 있다.



네이버는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에 고도화된 라이브 기술이 집약됐다고 설명했다. 자체 개발한 송출 기술인 ABP(Adaptive Bitrate Pubilsh)를 적용해 사용자가 최적화된 환경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ABP는 다양한 네트워크 환경에 맞춰 고화질의 안정적인 라이브 방송이 가능할 수 있도록 네트워크 상황을 실시간으로 분석하는 송출 기술이다.

또한 자체 보유 140여개의 무료 음원을 포함해 540개 이상의 다채로운 이펙트와 텍스트 효과를 실시간 라이브 방송 중에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최근에는 iOS에 이어 안드로이드 업데이트로 라이브 도중 프레임 레이트를 60fps까지 확대 지원하고 있다.

네이버 동영상 기술 개발을 이끌고 있는 장준기 V CIC 대표는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는 고품질 라이브 방송을 지원하고자 구축된 라이브 서비스로 이미 브이라이브를 포함해 유튜브, 트위치 등 다른 플랫폼의 라이브 플랫폼 도구로도 활발하게 사용되고 있다”며 “올해는 글로벌 라이브 스트리밍앱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사용성 강화와 기술 개발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상우 기자 ksw@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