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선미, 코로나19 사태에 1천만원 기부…"의료진 안전에도 힘써주시길"

입력 2020-02-26 10:33   수정 2020-02-26 10:34

이미지 002
선미 (사진=연합)

가수 선미가 코로나19와 최전방에서 싸우고 있는 의료진들을 위해 1천만원을 기부했다.

선미는 26일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희망브리지 재해구호협회를 통해서 기부했습니다. 의료진의 안전에도 힘써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1천만 원의 기부 내역을 공개했다.

최근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스타들의 기부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배우 박서준, 윤세아, 이영애, 방송인 장성규, 티아라 효민 등은 코로나19로 많은 피해를 보고 있는 대구를 위해 기부했고, 이병헌, 신민아, 김우빈, 유재석은 각각 1억 원을 기부해 국가적 어려움에 앞장섰다.



한편, 정부는 23일 코로나19 위기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 단계로 격상했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