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모란민속 5일장 휴장..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세 번 연속 휴장은 개장 이래 처음

입력 2020-02-28 17:47   수정 2020-02-28 17:47

상권지원과휴장
모란민속시장
전국 최대 규모의 5일장인 성남 모란민속5일장이 2월 29일과 3월 4일에도 휴장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앞선 2월 24일에 이은 세 번 연속 휴장이다

전성배 모란민속5일장 상인회장은 “모란민속 5일장은 특성상 전국의 상인들이 몰리는 데다가 평일엔 5만~6만명, 휴일엔 10만명이 찾는다”면서 “코로나19 확산 추세에 고객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휴장을 연장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모란민속5일장은 앞선 2015년 6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 때 한 번 휴장한 적이 있다. 세 번 연속 휴장은 장이 서기 시작한 1962년 이후 처음이다.

끝자리 4·9일 열리는 모란민속5일장은 중원구 성남동 4929 일원 여수공공주택지구 내 전체 2만2575㎡ 규모 중 주차장(1만7000㎡)에 637개의 점포가 차려져 장이 선다.

성남 = 배문태 기자 bmt200@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