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코로나19 감염 확산 차단 대비…인천시 청사 특별방역 실시

코로나19 사전예방을 위한 철통방역 체제 구축

입력 2020-02-28 23:51   수정 2020-02-28 23:51

인천시 민원실 방역
코로나19 감염 확산 차단 위해 인천시청사 민원실에서 방역 관계자들이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사진 인천시 제공>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2000명을 넘은 28일 오후 인천시청사 민원실에서 방역관계자들이 방역을 하고 있다.

인천시는 내달 1일 코로나19 감염 확산 예방을 위한 조치로 시청사 전체에 대해 특별방역을 대대적으로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인천시는 그동안 코로나19 조기종식과 확산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수시 방역체계로 전환하는 등 부단한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이번 특별방역은 시민이 다수 이용하는 장소 및 빈번한 신체접촉이 예상되는 장소와 회의실, 미팅룸, 계단 난간이나 손잡이 등 시청사 전체에 대하여 특별방역을 실시한다.

이후에도 2주 1회 이상 수시로 방역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정형섭 인천시 총무과장은 “최근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에 따라 시청사 전체에 대해 특별방역을 실시하는 사항”이라며, “철통방역을 통한 코로나19 감염 예방으로 시민이 안심하고 청사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