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춘천시, 종교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적극 동참

1일 춘천 내 39개 교회 예배 - 영상가정 예배로 대체
천주교 춘천교구와 불교계는 종교활동 중단

입력 2020-03-03 08:41   수정 2020-03-03 08:41

춘천시 종교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1일 춘천시 소재 372개 교회 중 유선으로 110여개를 확인한 결과 39개 교회가 영상예배와 가정예배를 했다고 밝혔다.

영상예배와 가정예배에 동참한 교인은 1만300여명에 달하며, 이에 앞서 춘천기독교연합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동참하고자 하는 담화문을 발표하기도 했다.



또한, 천주교 춘천교구는 오는 13일까지 전 본당 13곳이 중교 활동을 중단했고 춘천불교사암연합회도 불교 방송이나 경전을 이용해 수행을 하고 있다.

시정부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종교계도 함께하고 있다”며 “다행히 현재까지 추가 확진자는 없는 만큼 시민분들도 개인 위생 수칙을 지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춘천=김미경 기자 kmk2073@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