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식약처, 28·29일 이틀간 공적마스크 1361만개 공급

입력 2020-03-28 16:07   수정 2020-03-28 16:25

공적마스크, 주중에 못 사면 출생연도 상관 없이 주말에 구매 가능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8·29일 주말 이틀간 공적 판매처에 마스크 1361만6000개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지난 주말(3월 21∼22일) 공급량 대비 138만9000개 늘어난 숫자다.

28일 공급되는 188만6000개중 891만3000개는 약국에서 판매된다. 14만7000개는 하나로마트, 149만8000개는 의료기관에 공급된다. 나머지 32만8000개는 대구·경북 청도 등 특별공급지역에 풀린다.

29일은 273만개의 마스크가 공급될 예정이다. 약국에 264만2000개, 하나로마트에 8만8000개 유통된다.



주말에 마스크를 살 수 있는 곳은 서울·경기 지역에서는 약국이고, 그 외 지역은 약국과 하나로마트다.

단 일부 약국이 주말에 휴무일 수 있으므로 휴일지킴이약국·농협하나로유통 홈페이지에서 운영 여부를 확인해 방문해야 한다.

주말에는 주중에 마스크를 구매하지 못한 사람들을 위해 약국별 공급량이 확대된다.

서울·인천·경기는 400개, 대구·경북·전남·전북은 250개, 그 외 지역은 350개씩 공급된다.

또 이날 소형 마스크 97만개를 전국 약 1만6572개 약국에 추가 공급할 예정이다. 다음 주부터는 소형마스크 공급이 주 3회로 늘어난다.

송영두 기자 songzio@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