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 IBK기업은행 소상공인·중소기업 대출지원

코로나19 피해 극복 위한 저금리 대출 지원 나서

입력 2020-04-06 18:11   수정 2020-04-06 18:11

동반성장협력 협약식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IBK기업은행은 6일 공사 본관에서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광인과 중소기업을 위한 동반성장 업무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제공>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IBK기업은행은 6일 공사 본관에서 코로나19사태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천·김포 지역의 소상공인과 중소기업들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저금리 대출지원에 나섰다.

이번 협약으로 공사와 기업은행은 총 40억 원의 기금을 조성, 인천·김포 소재 소상공인에겐 최대 5000만 원, 중소기업에겐 최대 2억 원까지 대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안상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경영본부장은 “이번 저금리 대출지원이 지역 소상공인과 중소기업들의 코로나19 위기극복에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과 상생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IBK기업은행은 2015년부터 공사 협력사 저금리 대출지원, 일자리 창출 우수 중소기업 저금리 대출지원 등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꾸준히 힘쓰고 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