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휴가 나온 현역 군인, 여자친구 흉기 살해…군 헌병대 인계

입력 2020-05-21 13:20   수정 2020-05-21 13:20

군 헌병대
자료사진=YTN
휴가를 나온 군인이 여자친구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21일 경기 안성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 일병(22)을 현행범 체포해 군 헌병대로 넘겼다고 밝혔다.

A 일병은 전날 오후 9시 30분께 경기도 안성시 대덕동 내 B(22) 씨가 사는 오피스텔에서 B씨를 흉기로 수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

A 일병은 휴가 중인 현역 군인으로, 미리 흉기를 준비해 연인 관계인 B씨 집을 찾아간 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A 일병을 현행범으로 체포하고 신병을 군 헌병대로 인계했다.

경찰 관계자는 “연인 간의 애정 문제로 인한 사건으로 보이나 정확한 경위는 군에서 조사를 해 봐야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