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오늘의 브릿지경제 1면] 경제전문가들 “코로나 극복 위해선 규제·노동 개혁해야” 한목소리

입력 2020-05-25 07:45   수정 2020-05-25 08:00

경제전문가들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일자리를 지켜내기 위해선 주력산업의 규제애로를 풀어내고 노동시장을 개혁해 현재의 위기를 기회로 활용해야 한다고 한목소리를 내고 있다. 특히 코로나19가 비대면 산업 속도를 훨씬 더 빠르게 하고 범위를 더 넓히고 있고 한국판 뉴딜이 추진되고 있는 만큼 이를 둘러싼 그림자 규제와 노사 문제 해결을 위한 노동시장 개혁이 필수적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20200525_01010101


지면보기 바로가기 http://www.viva100.com/newspaper/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제한 업종으로 분류된 백화점이나 대형마트에서도 임대매장에 한해서 재난지원금 사용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확인 결과 지점마다 사용 가능한 임대매장 종류가 매우 다르고, 사용 가능한 곳도 극히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로 한국 정부와 통화당국이 확장적 재정정책과 통화완화를 동시에 사용하면서 부채 경고등이 더욱 짙어지고 있다. 정부는 감내할 수준이라고 하지만, 국가·기업·가계 부채의 증가 속도가 매우 가파르다.

현대엔지니어링이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에 짓는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가 고분양가 논란을 이겨내고 청약 흥행에 성공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과거 성바오로 병원 부지(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620-56, 60번지)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는 지하 5층~지상 최고 43층, 3개동에 총 486실 규모의 주거형 오피스텔과 근린생활시설로 지어진다.

이태원클럽에서 시작된 코로나19 감염 확산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감염자 접촉에 의한 n차 전파가 점점 확산하고 있는 상황이다. 

성경희 기자 sungyang1211@viva100.com
 

[브릿지경제 인기기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