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정글의 법칙' 코로나19 여파로 휴지기 가져…후속 '박장데소' 편성

입력 2020-05-26 10:04   수정 2020-05-26 10:04

정글의 법칙
사진=SBS
SBS ‘정글의 법칙’이 코로나19 여파로 휴지기를 갖는다.

26일 SBS에 따르면 ‘정글의 법칙’은 이달 초 코론 편 마지막 회를 끝으로 방송을 일시 중단한다. 이는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여파로 해외 촬영이 어려워진 상황 때문.

지난 2011년 10월 첫 방송을 시작한 ‘정글의 법칙’은 개그맨 김병만을 중심으로 스타들이 자연 속에서 펼치는 생존기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약 9년 만에 방송을 잠시 멈추게 됐다.



‘정글의 법칙’ 후속으로는 ‘박장데소’가 편성될 예정이다. ‘박장데소’는 MC 박나래와 장도연이 직접 일반인 커플의 데이트 컨설팅을 해주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오는 6월 13일 첫 방송.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