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남보라×빅스 한상혁, 영화 ‘크루아상’ 출연 확정…6월 크랭크 인

입력 2020-05-27 16:19   수정 2020-05-27 16:27

수_남보라x빅스 혁_영화 크루아상 출연

남보라와 한상혁(빅스 혁)이 영화 ‘크루아상’의 주인공에 캐스팅됐다고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가 27일 밝혔다.

영화 ‘크루아상’은 현실과 이상의 갈림길에서 서있는 미완성의 청춘들이 각자의 꿈을 향해 가는 과정을 그려내며, 현실 청춘들을 향한 따뜻한 위로를 담고 있는 작품.

영화 ‘써니’, ‘돈 크라이 마미’, ‘용의자’, 드라마 ‘해를 품은 달’, ‘내 마음 반짝반짝’,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등을 대중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남보라가 여자 주인공 성은 역으로 출연한다. 성은은 극의 배경이 되는 빵집의 사장이자 파티시에로 따스한 마음과 열정을 가진 인물이다.



남자 주인공 희준 역에는 한상혁(빅스 혁)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희준은 힘든 현실 속에서도 자신의 꿈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밝은 에너지를 지닌 인물이다.

한상혁은 그동안 영화 ‘잡아야 산다’, ‘해피 투게더’, 드라마 ‘로맨스 특별법’, ‘위대한 쇼’, 연극 ‘잃어버린 마을 : 동혁이네 포차’,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등 무대와 스크린,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왔다.

한편, 조성규 감독이 메가폰 잡고 남보라와 빅스 혁(한상혁)이 출연하는 영화 ‘크루아상’은 오는 6월 크랭크 인을 앞두고 있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