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코이카 임직원, 코로나19 극복 사랑나눔 헌혈 동참

입력 2020-05-28 13:56   수정 2020-05-28 13:56

사진1_코이카 코로나19 극복 사랑나눔 헌혈_헌혈버스 내부
코이카 임직원이 28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코이카 본부 제2주차장 내 대한적십자사 헌혈 차량에서 진행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랑나눔 헌혈캠페인에 참석해 헌혈을 하고 있다.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혈액 보유량 부족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사랑 나눔 헌혈캠페인을 벌인다고 28일 밝혔다.

코이카는 이날 경기도 성남시 코이카 본부 제2주차장에서 임직원이 참여하는 단체 헌혈을 진행했다.



코이카는 업무 특성상 말라리아가 발생하는 지역으로 해외 출장과 파견이 많아 헌혈이 불가한 직원이 다수다. 그러나 코로나19 여파로 헌혈자가 줄어들어 혈액보유량이 급격히 감소하자 헌혈이 가능한 임직원이 적극적인 참여 의지를 보였다.

헌혈캠페인은 자회사와 함께하는 사랑나눔 헌혈활동으로 2회에 걸쳐 추진됐다. 28일 현재 헌혈 참여하는 임직원은 100여명이다.

이날 헌혈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발열 검사, 손 소독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지킨 가운데 문진 및 기본 검사 후 헌혈가능자에 한해 전혈 헌혈을 했다.

헌혈에 참여한 표경주 직원은 “코로나19에 따른 혈액난 해결에 동참할 수 있어 어느 때보다 의미 있는 사랑나눔이라고 생각한다”며 “오늘 코이카 임직원들의 헌혈 캠페인이 긴급하게 수혈이 필요한 환자들의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데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