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고양시, '쿠팡 물류센터' 관련 검사대상자 1610명 중 1310명 전수검사 실시

- 검체결과 나온 1088명 전원 음성 판정 받아

입력 2020-05-31 15:36   수정 2020-05-31 15:36

경기 고양시가 지난 28일 발생한 쿠팡 고양물류센터 확진자와 관련된 검사 결과 31일 0시 기준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31일 0시 기준 집계된 코로나19 검사 대상자는 총 1601명이며 검체 채취한 인원은 82%에 해당하는 1310명이었다.

검체 검사결과를 보면 1088명이 음성판정을 받았고 222명에 대한 검체 검사가 진행 중이며 현재까지 양성판정 받은 사람은 없는 상태이다. 접촉자는 3명 증가한 총 43명으로 현재 모두 자가격리 조치했다.



고양시는 당초 확진자와 같은 건물에 근무하던 707명에 대해 검사를 추진했으나 지난 29일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별도 건물에 위치한 쿠팡맨·헬퍼(물류작업자)·공사업체 직원들까지로 검사 대상을 넓혀 894명을 추가 검사하기로 결정했다.

고양시 관계자는 “향후 이동동선 등 관련정보가 파악되는 즉시 신속하게 공개하고 강화된 방역대책 추진을 통해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양=조광진 기자 kj24249@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