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한신공영, 2기 신도시 ‘양주 옥정신도시 한신더휴’ 5일 견본주택 개관

입력 2020-06-02 12:44   수정 2020-06-02 14:00
신문게재 2020-06-03 10면

양주 옥정신도시 한신더휴 조감도 (1)
‘양주 옥정신도시 한신더휴’ 조감도

 

한신공영이 오는 5일 경기도 양주 옥정신도시에 들어서는 양주 옥정신도시 한신더휴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양주 옥정신도시 한신더휴는 경기 양주 옥정신도시 A-17(2)블록에 들어서며 지하 2층~지상 29층, 9개동, 전용 74~97㎡ 총 767가구로 조성된다.

단지가 조성되는 양주 옥정신도시는 2기 신도시 중 경기 북부 최대신도시로 이곳 개발이 완료되면 273만2457㎡ 부지에 4만1481가구, 약 10만 6531명이 거주하게 될 예정이다.



단지 인근에 지하철 7호선 옥정역(예정)이 2024년 개통 예정으로 지하철 연장혜택을 누릴 수 있으며 예비 타당성을 통과한 GTX-C노선도 이용할 수 있다. GTX-C노선이 개통 시 덕정역에서 삼성역까지 약 23분, 단지 인근의 7호선 옥정역을 이용하면 강남까지 1시간이면 이동이 가능할 전망이다. 게다가 단지 앞 광역버스 정류장에서 양주~잠실간 광역버스(G1300번)을 이용해 잠실도 50분이면 도착할 수 있다.

이 단지는 정부의 고강도 주택 규제를 피한 비규제지역에 있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지난달 11일 부동산 대책발표로 인해 오는 8월 주택법 시행령을 개정하면 수도권 과밀억제권역 및 성장관리권역과 지방광역시에 공급되는 주택의 전매제한 기간을 기존 6개월에서 소유권 이전 등기 시점까지로 강화된다.

이렇다 보니 양주 옥정신도시 한신더휴는 주택법 시행령 전 막바지 분양물량으로 주목받고 있다. 주택담보인정비율(LTV)가 최대 70%가 적용되고 청약통장 가입기간이 1년 이상이면 1순위 청약 자격이 주어진다. 85㎡ 이하 분양물량의 60%와 85㎡ 초과 분양물량의 100%를 추첨제로 공급해 가점이 낮은 실수요자도 내 집마련 기회의 폭이 넓다. 더불어 소유권 이전 등기시점 이전에 분양권 전매도 가능하다.

분양일정은 6월 10일(수)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1~12일(목~금) 1, 2순위 청약접수를 진행한다. 당첨자는 18일(목) 발표하며 정당계약은 6월 29일부터 7월 1일(월~수), 3일간 이뤄진다.

이연진 기자 lyj@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