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평택시 교육발전 방안 토론회 성료

평택교육 현재와 미래를 위해 소통

입력 2020-06-18 14:29   수정 2020-06-18 14:29

사진_6-18-01_평택시_교육발전_방안_토론회_개최
평택시가 지난 17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는 미래 교육의 방향과 지역특화 교육 발굴을 위해 ‘2020 평택교육 현재와 미래를 논하다’란 주제로 교육발전 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사진은 평택시 교육발전을 위해 진행한 토론회 모습<사진=평택시제공>
평택시가 지난 17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는 미래 교육의 방향과 지역특화 교육 발굴을 위해 ‘2020 평택교육 현재와 미래를 논하다’란 주제로 교육발전 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평택교육의 문제점을 진단하고 변화하는 교육환경 및 미래교육에 대한 발전방안을 구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에는 정장선 평택시장과 양미자 교육장, 교원, 학부모, 시민단체 등 20여명의 평택교육공동체가 참석했다.



토론회는 김용기 평택시 창의채움교육센터장의 ‘2020 평택교육 현재와 미래를 논하다’라는 발제를 시작으로, 삼덕초등학교 최중필 교장 ,오산시청 이상국 평생교육과장의 평론이 이어졌다.

자유토론은 삼덕초 최중필 교장이 좌장을 맡아 참석자들의 다양한 교육정책 제안을 자유토론 방식으로 진행됐다.

토론회에서는 지역 간 교육격차, 교육인프라 부족, 지역교육특성화 부재 등이 문제점으로 진단됐다.

양미자 교육장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교육 담론을 만들고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평택 교육이 되도록 평택시와 함께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장선 시장은 “교육이 활성화 되지 않은 도시는 죽은 도시와 다름 없다고 생각한다”며 “평택시만의 특색있는 교육 사업으로 모든 학부모들이 만족할 수 있는 교육 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평택=하정호 기자 jhha999@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