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스테파니, 전 메이저리거 브래디 앤더슨과 열애…23살 나이 차 극복

입력 2020-06-26 13:29   수정 2020-06-26 13:38

스테파니 브래디 앤더슨
사진=스테파니 인스타그램, 브래디 앤더슨 트위터

 

걸그룹 천상지희 출신 스테파니(33)가 전 메이저리거 브래디 앤더슨(56)과 열애 중이다.

26일 OSEN에 따르면 2010년부터 미국 로스앤젤레스발레단에서 솔리스트로 활약한 스테파니는 앤더슨과 인연을 맺었고, 23살 나이 차에도 불구하고 올초부터 연인으로 발전했다.



브래디 앤더슨은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 등을 거친 간판 선수였다. 볼티모어 부사장을 맡아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했던 김현수(현 KBO LG트윈스)를 지도하기도 했다.

스테파니는 2005년 천상지희 더 그레이스에서 천무 스테파니라는 활동명으로 데뷔했고, 2012년 솔로 앨범 발매 이후 뮤지컬과 연극 등에서도 활동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