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3명…광주 이틀연속 3명

입력 2020-06-30 10:20   수정 2020-06-30 17:35

질본
(질병관리본부)

 

코로나19 지역발생 신규 확진자가 23명을 기록했다. 광주는 어제에 이어 3명이 또 확진돼 지역사회 전파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0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전일 0시 대비 43명이 늘어나 총 1만2800명이 됐다고 밝혔다. 추가 사망자는 없어 사망자는 5일째 282명을 유지했다.



새로 격리해제 된 사람은 108명으로 모두 1만1537명이 해제됐다. 격리 중인 환자는 65명이 감소한 981명이다. 검사 중인 사람은 2310명 증가한 2만809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해외 유입 사례가 20명으로 검역 과정에서 12명, 인천에서 3명, 서울·부산·세종·경북에서 각각 1명이 입국 후 자가격리 중에 발생했다.

지역 발생은 23명을 기록했고 경기가 7명, 서울이 6명, 대전 5명, 광주 3명, 강원·충북에서 각각 1명이 발생했다.


세종=용윤신 기자 yonyon@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