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K-뷰티 한류 미용전문 기술 …경인여대-인천시 토탈미용아카데미 협약

입력 2020-07-04 14:04   수정 2020-07-04 14:04

경인여대-인천시 토탈미용아카데미 협약.
경인여대 글로벌인재처와 인천시 위생안전과 담당자들이 인천 토탈미용아카데미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 경인여대 제공>
경인여자대학교와 인천시는 최근 인천 토탈미용아카데미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인천 토탈미용아카데미는 K-뷰티 미용기술을 배우고 싶은 외국인에게 한류 메이크업과 피부관리 기술을 체계적으로 교육을 실시한다.

또한 이들은 인천 차이나타운이나 센트럴 파크 같은 인천의 관광명소와 맛집 등을 찾는 관광도 병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협약은 인천시와 경인여자대학교가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우리나라의 미용기술 전수와 인천관광을 결합한 미용교육테마 관광상품인 ‘인천 토탈미용아카데미’ 프로그램의 운영 활성화를 위해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운영기간은 2021년 12월 31일까지다.

경인여대와 인천시는 지난해 토탈미용아카데미를 성공적으로 운영해 총 7기, 122명이 수료했다.

김미량 경인여대 글로벌인재처장은 “세계인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K-뷰티의 우수한 미용기술을 알리기 위한 인천 토탈뷰티 아카데미가 2019년에 매우 성공적으로 운영되어 총 7기에 걸쳐 122명이 수료하였기에 이번 재협약이 이루어졌다”고 말했다.

아울러 “코로나 19로 외국인 입국이 어려워 당분간 국내체류 외국인을 대상으로 아카데미를 진행할 계획이며, 중국, 미얀마, 필리핀, 말레이시아, 베트남 현지 미용인들도 아카데미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어 코로나19 종식 후 본 궤도에 올릴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