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중부발전, 에너지 취약계층에 냉방용품 전달

독거노인, 장애인 가구 등 334개 가구에 시원한 여름나기 동행

입력 2020-07-09 17:12   수정 2020-07-09 17:12

중부냉방
중부발전이 주변지역 에너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시원한 여름나기를 위한 냉방용품을 보령시 대천2동에 전달했다. 왼쪽 네 번째부터 천정갑 중부발전 상생협력부장, 백복기 보령시 대천2동장.(사진=한국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이 에너지 취약계층의 시원한 여름나기에 힘을 보탰다.

9일 중부발전은 보령시 대천2동에서 에너지 취약계층의 폭염 피해 예방을 위한 ‘시원한 여름나기 지원사업’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중부발전, 한국에너지재단, 보령시, 서천군 등이 협력으로 진행됐다. 필요한 대상자를 선정한 후 우선 보령시 에너지 취약계층 274개 가구에 선풍기와 쿨매트 각각 210개를 지원했다. 또한, 서천군 에너지 취약계층 60개 가구에 선풍기와 쿨매트 각각 60개를 추가 지원할 예정이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계속되는 무더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이 좀 더 시원하게 여름을 날 수 있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중부발전은 지역사회의 발전과 상생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지역 초등학교와 복지시설에 공기정화식물 및 공기청정기 보급 △주거 취약계층을 위한 희망의 보금자리사업 △안전취약계층을 위한 전기·가스설비 점검 및 교체사업 등 지역주민의 복지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양세훈 기자 twonews@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