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기아차, 4세대 카니발 내장 공개…‘무한한 공간 활용’ 특징

입력 2020-07-13 10:07   수정 2020-07-13 12:45
신문게재 2020-07-14 6면

200713 기아차, 4세대 카니발 내장 공개 (사진1)
4세대 카니발 내장. (사진제공=기아차)

 

기아자동차가 ‘무한한 공간 활용성’이라는 콘셉트로 재탄생한 ‘4세대 카니발’의 실내 디자인을 공개했다.

13일 기아차에 따르면 4세대 카니발의 실내는 우주선을 연상시키는 크래쉬 패드 디자인이 적용됐다. 운전석에는 첨단 감성의 12.3 인치 클러스터(계기판)와 12.3인치 내비게이션이 통합된 형태의 파노라마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시인성과 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크렐(KRELL) 12스피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과 도어 손잡이 쪽 입체 패턴 가니쉬에서 은은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앰비언트 라이트’는 감성적인 몰입감을 선사한다. 디테일이 돋보이는 전자식 변속 다이얼(SBW)을 적용해 편안한 그립감을 제공한다. 크래쉬 패드 중앙을 가로지르는 슬림한 에어벤트(송풍구) 일체형 메탈 가니쉬는 하단의 고급 우드 가니쉬와 완성도 높은 조화를 이룬다.



동승자를 위한 배려도 눈에 띈다. 2열 좌석에는 탑승자에게 가장 편안한 자세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릴렉션 시트’가 적용됐다. 프리미엄 릴렉션 시트는 버튼 하나만 누르면 사용자를 무중력 공간에 떠 있는 듯한 자세로 만들어 엉덩이와 허리에 집중되는 하중을 완화하고 피로도를 줄여준다.

2열 사용자를 배려한 확장형 센터콘솔도 적용됐다. 기존 모델에 비해 저장 공간이 대폭 증대된(3ℓ → 5.5ℓ) 확장형 센터콘솔은 사용자가 필요할 경우 콘솔 박스 하단에서 서랍처럼 손쉽게 꺼내서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피크닉이나 레저 활동 등 때에 따라 수납공간의 윗부분을 테이블로 사용할 수 있다.

4세대 카니발의 크기는 전장 5155mm, 전폭 1995m, 전고 1740mm, 축거 3090mm로, 동급 최대의 넉넉한 실내공간을 자랑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4세대 카니발은 여유롭고 안락한 공간성은 물론, 동급 최고의 첨단 신기술을 탑재해 차별화된 편의성까지 갖췄다”며 “미래지향적으로 새롭게 디자인된 인테리어는 운전자와 가족 모두에게 매력적으로 다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효정 기자 hyo@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