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세스코&한국공항공사, 전국공항대상 화이트 세스코 식품 안전 컨설팅 진행

- 7월 6일 ~ 10일까지 총 5일간 식품안전컨설턴트 40명 투입, 공항 입점 식음 매장에 대한 식품위생안전 컨설팅 및 위생관리 현장교육 실시

입력 2020-07-14 15:34   수정 2020-08-10 14:48

그림1

종합위생환경기업 세스코(대표이사 전찬혁)와 한국공항공사가 협력하여 오는 7월 6일부터 10일까지 총 5일에 걸쳐 전국의 모든 국내선 공항을 대상으로 공항 입점 식음 매장에 대한 화이트세스코 식품위생안전 컨설팅 및 위생관리 현장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본 컨설팅은 2019년도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는 것으로, 약 40여명의 화이트세스코 식품안전컨설턴트가 직접 진행하며 위생관리 우수 매장을 대상으로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시행중인 ‘음식점 위생 등급제’인증 취득을 위한 전문 컨설팅까지 제공될 예정이다.

세스코(대표이사 전찬혁) 식품안전연구소 관계자는 “누구나 안심하고 안전하게 공항 내 식음 매장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철저한 컨설팅 및 교육을 시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화이트세스코는 ▲해충방제 ▲공기질관리 ▲바이러스 케어와 같은 세스코(대표이사 전찬혁)의 사업군 중 하나로, 식품의 위생안전을 점검하고 컨설팅 및 교육을 제공하는 서비스를 담당하고 있으며 세스코는 SBS와의 협약을 통하여 사회공헌 차원에서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하는 음식점들을 대상으로 화이트 세스코의 식품위생안전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김승민 기자 min@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