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유통가, 무더운 여름철 맞아 우리 아이 건강 책임질 다양한 프로모션 진행

집에서도 아이들 건강과 편리함 모두 챙기기 안성맞춤인 다양한 상품 제안

입력 2020-07-14 17:07   수정 2020-07-14 17:07

좀처럼 잦아들지 않는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와 동시에 최근 어린이집과 유치원 발 식중독으로 어린 자녀를 둔 부모의 마음은 불안하기만 하고, 길어지는 집콕 생활에 아이도 엄마도 사회적 피로도가 쌓여 간다. 더욱이 올 여름은 기록적인 폭염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든든하고 균형 잡힌 식단과 청결하고 규칙적인 생활습관을 통해 환경변화에 취약한 영유아들의 건강을 꼼꼼히 챙기는 것이 중요하다. 이에 업계에서는 이번 여름 우리 아이들의 건강을 책임져 줄 다양한 건강식품 및 위생/생활용품을 선보이고 있다. 덥고 습한 이번 여름, 다채로운 프로모션을 통해 집에서도 아이와 함께 건강하고 알찬 시간을 보내는 건 어떨까?

[사진1] 호주청정우 안심 이유식
호주청정우 안심 활용 홈쿡 이유식 레시피 (사진=호주축산공사)

# 간단하고 영양 가득한 식사로 우리 아이 면역력 UP!_호주청정우 안심 활용 홈쿡 이유식 레시피

호주청정우는 최근 지방은 적지만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하는 안심 부위를 활용하여 건강 이유식 레시피를 선보였다. 아기에게도 ‘안심’하고 먹일 수 있는 안전하고 깨끗한 호주청정우 최고급 ‘안심’ 뿐만 아니라 단호박, 브로콜리, 당근 등 아기의 면역력 향상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식재료들이 가득 담겼기 때문에 우리 아이 기력 보충을 위한 든든한 한 그릇으로 안성맞춤이다. 쌀 1컵을 씻어 30분 정도 불린 후 물기를 빼고, 브로콜리 3개는 소금을 넣은 끓는 물에 살짝 데친다. 물 600ml에 새우, 멸치, 다시마 등을 넣고 끓여 육수를 내고 소고기 안심 100g와 데친 브로콜리, 단호박 1/6개, 당근 1/4개를 잘게 다진다. 먼저 소고기를 달궈진 냄비에 참기름을 둘러 볶은 후 꺼내고 브로콜리, 단호박, 당근도 볶아준 뒤 꺼내 둔다. 불려 둔 쌀을 참기름을 넉넉히 부어 투명해질 때까지 볶은 후 육수를 부어가며 볶다가 남은 육수와 미리 볶아 둔 재료들을 모두 넣어 뭉근히 끓여주고, 아기의 월령에 따라 소금이나 간장을 소량 첨가해 마무리하면 완성이다.


[사진2] 일동후디스 ‘아이밀’ & ’키요’
일동후디스 ‘아이밀’ & ’키요’ (사진=일동후디스)

# 인기 애니메이션 입은 영유아/어린이 영양간식_일동후디스 ‘아이밀’ & ‘키요’

영유아식 전문기업인 일동후디스는 슈렉, 쿵푸팬더 등 글로벌 영화 제작자 드림웍스의 인기 캐릭터 패키지로 재단장한 대표 영유아 영양간식 제품들을 소개하였다. 아이밀은 일동후디스의 대표 영·유아식 브랜드로 유기농 원료를 사용한 쌀과자, 웨하스, 소스, 주스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키요’는 이유식 이후 달고 자극적인 식품에 노출되거나 편식하기 쉬운 3~9세 어린이의 바르고 건강한 식습관 형성을 위해 연구개발한 어린이 식품 프리미엄 브랜드다. 후디스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애니메이션 캐릭터를 활용한 패키지 디자인으로 아이들이 건강하고 맛있는 영양 간식을 보다 재미있고 유쾌하게 즐길 수 있도록 본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사진3] 필립스 아벤트 여름맞이 육아 홈캉스 꿀탬전
필립스 아벤트 여름맞이 육아 홈캉스 꿀탬전 (사진=필립스 코리아)

# 아이도 엄마도 행복한 집콕 생활_필립스 아벤트 여름맞이 육아 홈캉스 꿀템전

영국 프리미엄 육아용품 브랜드 필립스 아벤트는 높은 온도와 습도로 인해 위생과 청결에도 특히 신경 써야하는 여름을 맞아 오는 31일까지 공식 네이버 브랜드 스토어에서 ‘육아 홈캉스 꿀템전’을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에서는 쉽고 빠르게 모유 및 이유식의 중탕과 해동이 가능한 신제품 보틀워머부터 더운 여름 열탕 소독을 위해 가스레인지 앞에 있어야 하는 불편함을 해소해 줄 고온 스팀 소독기 등 필립스 아벤트의 다양한 육아용품을 풍성한 혜택과 함께 만나볼 수 있다.

김승민 기자 min@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