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한전기술, 공공기관 합동 청렴시민감사관회의 개최

경북혁신도시 코로나19 대응 반부패 청렴 생태계 지속 협력

입력 2020-07-14 18:27   수정 2020-07-14 18:27

한전기술청렴감사
한전기술에서 열린 ‘공공기관 합동 청렴시민감사관회의’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전력기술)


한국전력기술은 14일 김천 본사에서 한국교통안전공단, 건설관리공사와 함께 공공기관의 반부패 청렴 생태계를 유지시켜 공공행정의 투명성 제고와 청렴문화 확산을 지속하기 위한 방안을 주제로 ‘공공기관 합동 청렴시민감사관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전기술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각 기관별 청렴시민감사관과 반부패·청렴윤리 담당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관별 청탁금지법 시행 우수사례와 코로나19 상황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비대면 청렴활동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 각 기관별 시민감사관들은 청렴활동 전반에 대한 토의와 제언을 통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전사적 반부패·청렴활동을 지속하고 전 임직원의 윤리경영 실천노력을 생활화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특히 올 하반기에도 비대면 상황에 대응한 맞춤형 청렴활동을 통해 경북혁신도시 청렴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오인승 한전기술 혁신성장실장은 “오늘 회의가 공공기관들의 협력과 연계를 통해 우수사례를 전파, 확산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코로나19로 경제위기와 불확실성이 고조되는 현 상황에서는 기관들의 더 세밀한 전략을 통한 청렴확산 노력과 함께 국민 속으로 직접 파고드는 청렴윤리 실천 의지가 더욱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세훈 기자 twonews@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