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2017-04-18

연예·뮤직비디오

[영상] '맨투맨' 박해진·박성웅·김민정·연정훈·채정안 등 '사전제작 드라마' 한계 넘을까?

JTBC 새 금토드라마 '맨투맨'(연출 이창민·극본 김원석) 제작발표회가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 이창민 PD, 김원석 작가를 비롯해 배우 박해진, 박성웅, 김민정, 연정훈, 채정안, 정만식이 참석했다. 박해진은 "설우라는 인물은 극중에서 굉장히 치밀하고 침착한 인물"이라며, "연기하면서 어딘가 부족한 느낌이 계속 들었는데, 너무 완벽한 인물보다는 조금 더 인간미넘치는 인물을 표현하고 싶었다"라고 자신이 맡은 극중 인물 김설우를 설명했다. 또, 박해진은 "사전제작 드라마의 성적이 좋지 않은 것은 알고 있지만 한번 깨보도록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박성웅은 "이렇게 대사가 많은 캐릭터는 처음이다. 무조건 잡아서 납치만 하면 됐는데 말이 너무 많아 작가가 원망스럽기도 했다"라며, "미운 캐릭터는 아니다. 얄미운 캐릭터가 그 부분에 중점을 많이 뒀다"라고 본인이 맡은 여운광을 소개했다. 한편, '맨투맨'은 초특급 한류스타의 경호원이 되는 다재다능하고 미스터리한 고스트 요원과 그를 둘러싼 숨은 맨(Man)들의 활약을 그린 유쾌한 스파이 로맨스다. '힘쎈여자 도봉순' 후속으로 방영되는 '맨투맨'은 오는 21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최민석 기자 yullire@viva100.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