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2018-02-13

연예·뮤직비디오

[브릿지영상] '60kg 아이돌·복지돌'로 화제 된 소녀주의보, 쇼케이스서 각종 매력 대방출

걸그룹 소녀주의보의 '소녀주의보와 설레는 만남 100회 성공' 쇼케이스가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압구정 강남관광정보센터 한류체험관 케이홀에서 열렸다. 이날 소녀주의보(지성, 슬비, 겨울, 구슬, 샛별)가 무대에 올라 타이틀곡 '소녀지몽', 수록곡 '두근두근', 멤버 구슬이 직접 창작한 댄스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소녀주의보는 데뷔초 청소년을 위한 무료공연 100회 공약을 걸고 '힐링콘서트' 공연을 이어왔다. 소녀주의보는 청소년뿐 아니라 사회복지시설 및 의료봉사까지 다양하게 참여하며 '복지돌'이라는 애칭을 얻기도 했다. '복지돌'이라는 수식어에 대해 멤버 구슬은 "처음에 복지활동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을 때 이해를 잘 못 했다. 대표님께서 직접 느껴보라고 보육원에 데려가셨는데 어린 친구들과 꿈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점차 이해를 하게 됐다"고 비화를 밝혔다. '60kg 아이돌'로 화제 몰이의 성공한 멤버 지성은 "살이 빠졌다"며, "처음에 건강이 안 좋아서 회사에서 건강해지라고 잘 먹이고 운동을 시키고 했는데, 그쪽으로 이슈가 될 줄은 전혀 몰랐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소녀주의보는 이날 쇼케이스를 마지막으로 100번째 콘서트를 마무리했다. 최민석 기자 yullire@viva100.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