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한화건설, '수원 권선 꿈에그린' 90% 계약 완료

입력 2018-07-12 15:55   수정 2018-07-12 15:55

수원 권선 꿈에그린 단지전경1
수원 권선 꿈에그린 단지전경 (사진제공= 한화건설)




한화건설은 대규모 기업형 민간임대주택 ‘수원 권선 꿈에그린’이 계약률 90%를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0층, 전용면적 59~84㎡. 총 2400가구로 구성돼 있다. 지난 3월 입주를 시작했으며 일부 계약 해지 물량도 함께 계약하고 있다.



임대 조건은 임대료 상승률 연 5% 이하, 10년 간 안심 거주 등이 보장된다. 보증금은 전용면적별로 7900만~1억7790만원대이며, 월 임대료는 30만원대다.

단지 중앙에는 7500㎡ 크기의 선큰과장이 있고, 그 주변으로 조깅 트랙과 야외 카페, 골프연습장, 피트니스 센터, 도서관, 학습체육시설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이 갖춰져 있다. 봉담IC와 약 5분 거리에 위치해 과천~봉담간 고속화도로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수인선 고색역, 봉담역이 내년 개통될 예정으로 대중교통 환경도 개선될 예정이다.

자세한 정보는 한화건설의 수원 권선 꿈에그린 입주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이연진 기자 lyj@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