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K-OTC, 케이알파트너스 신규 지정… 19일 거래 시작

입력 2019-09-17 14:55   수정 2019-09-17 14:55

clip20190917143246
(사진=KRP)
금융투자협회는 케이알파트너스가 한국장외주식시장(K-OTC) 지정동의서를 제출함에 따라 신규 지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케이알파트너스는 오는 19일부터 K-OTC 시장에서 거래된다.

동의지정제란 모집·매출실적 요건을 제외한 모든 지정기업 요건을 충족한 기업들이 K-OTC시장 지정동의서를 제출하면 거래가능기업으로 지정하는 제도다. …



케이알파트너스는 외국인 고객 대상 통합결제 시스템인 ‘엑심베이’를 운영하고 있는 해외결제 전문기업으로 면세점, 쇼핑몰 등에 지불결제 시스템을 제공하고 있다. 당사는 온라인 해외카드 결제서비스 뿐 만 아니라 ‘위챗페이’, ‘페이팔’ 등 국가별 특화 결제시스템을 제공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카카오페이’와의 업무 제휴를 통해 결제방식을 더욱 확대해나가고 있다. 작년 매출액은 154억원이며 주당 순자산가치는 8930원으로 책정됐다.



케이알파트너스 관계자는 “주주분들에게 제도화된 시장을 통한 거래 안전성과 편의성, 양도세 비과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K-OTC시장 진입을 결정했다”며 “국내시장을 넘어 아시아 시장에서의 해외결제 분야 선두기업이 목표인 만큼 이번 동의지정이 기업 인지도 제고와 적정기업가치 평가의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창화 증권·파생상품서비스본부장은 “K-OTC시장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꾸준히 증가하며 시장 규모 또한 크게 성장하였다”며, “앞으로도 유망 비상장기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K-OTC시장 거래기업이 확대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예신 기자 yeah@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