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삼성자산운용 ‘KODEX 1년CD+액티브 ETF’, 순자산 5000억 돌파

입력 2024-05-24 11:30

123
(사진=삼성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의 ‘KODEX 1년은행양도성예금증서+액티브 상장지수펀드(ETF)’가 순자산 5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삼성자산운용은 “순자산 4000억 원을 20영업일 만에 돌파하며 금리연계형 ETF 중 최단기 기록을 경신했다”고 밝혔다. 기존 기록은 ‘KODEX KOFR금리액티브’가 2022년 5월 세운 22영업일이다.

KODEX 1년은행양도성예금증서+액티브는 CD(은행양도성예금증서)1년물 하루치 금리수익률을 매일 복리로 수익 반영하면서 코스피200지수가 하루 1% 이상 상승 시 평일은 연 0.5%(연환산)의 하루치 수익을, 휴일 전날은 해당 휴일 일수까지 포함한 수익을 추가로 실현하는 것을 목표로 운용한다. 코스피200지수의 일일 상승률에 따라 연 0.5%의 하루치 수익을 추가로 제공하는 상품으로는 금리연계형 ETF 중 유일하다.

실제 이 상품은 지난 달 23일 상장 이후 연 3.78%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CD와 KOFR(무위험지표금리)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금리연계형 파킹ETF 중 최고 수준이다. 이에 상장 이후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 420억 원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준재 삼성자산운용 매니저는 “금리연계형 파킹ETF에 대한 투자 수요가 지속적으로 확대되는 가운데 금리연계형 ETF 중 최단기에 순자산 5000억원을 돌파하는 신기록을 세웠다”며 “투자 대기, 유휴자금 단기 투자는 물론 연금 생활자들에게도 좋은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해 기자 hae810@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브릿지경제 단독
이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