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넥셀 등 5개사,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신청

입력 2024-05-20 16:57

PCM20240117000097051
한국거래소 황소상 (사진=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넥셀 등 5개사가 제출한 상장 예비심사 신청서를 접수했다고 20일 밝혔다.



넥셀은 약물 평가 서비스, 신약 등을 개발하는 기업으로 지난해 12억원 매출에 96억원의 영업적자를 기록했다. 상장 주관사는 NH투자증권이다.

아이지넷은 보험 서비스 어플리케이션과 기업용 보험 솔루션 등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지난해 130억원의 매출과 32억원의 영업적자를 기록했다.

상장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며 두 기업 모두 기술특례상장 대상이다.

메인라인은 지능형 문서처리 솔루션 등을 개발해 공급하는 업체로 지난해 116억원의 매출과 4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NH투자증권이 상장을 주관했다.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스팩)인 교보16호기업인수목적과 대신밸런스제19호기업인수목적도 상장 예비심사를 신청했다.

홍승해 기자 hae810@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브릿지경제 단독
이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