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코스콤, 가정의 달을 맞아 '희망의 핑크박스' 제작 봉사

입력 2024-05-21 14:21

코스콤 '희망의 핑크박스' 제작 봉사
코스콤 직원들이 취약가정 여성청소년을 위한 ‘희망의 핑크박스’를 제작하고 기념 촬영을 찍고 있다. (사진=코스콤)
코스콤이 가정의 달을 맞아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와 함께 취약가정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여성 보건위생용품이 담긴 ‘희망의 핑크박스’를 제작해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사회공헌 활동은 대한적십자사 ‘희망의 핑크박스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역사회 취약가정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보건위생용품을 지원해 건강한 성장을 돕는다는 취지로 시행했다.

코스콤 임직원 10여명과 대한적십자사 봉사원은 지난 20일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지사에서 여성 보건위생용품, 손소독제 등으로 구성된 희망의 핑크박스 제작하는 봉사활동을 했다. 이번에 제작된 핑크박스는 영등포구 관내 취약가정 여성청소년 200명에게 전달됐다.

5년째 코스콤은 2019년부터 매년 대한적십자사 희망의 핑크박스 캠페인을 통해 850명의 여성청소년에게 보건위생용품 키트를 지원해오고 있다.

신경호 코스콤 경영전략본부장은 “경제적인 이유로 인해 말 못 할 상황에서 어려움을 겪을 청소년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핑크박스 캠페인에 매년 참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희망을 전달하는 일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원동 기자 21cu@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브릿지경제 단독
이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