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CJ대한통운 용인·BYC 완주 물류센터, '스마트센터' 인증

입력 2024-05-28 10:30

clip20240528101715
CJ대한통운 물류센터(위)와 BYC 물류센터(아래)(국토교통부 제공)

 

국토교통부는 CJ대한통운의 경기 용인 물류센터와 BYC의 전북 완주 물류센터를 올해 제1호 스마트물류센터로 인증했다고 28일 밝혔다.



스마트물류센터 인증제도는 첨단·자동화된 시설, 장비 및 시스템을 도입해 효율성·안전성·친환경을 갖춘 물류센터를 국가가 스마트물류센터로 인증하는 제도다.

2021년 7월 도입 이후 이번 인증까지 총 45개소를 인증했다. 스마트물류센터로 인증받으면 건축 또는 첨단·자동화 장비 구입에 필요한 비용의 대출이자 일부(0.5~2%p)를 지원받을 수 있다.

그간 인증 받은 45개 스마트물류센터는 총 9318억원 규모의 대출에 대해 일부 이자를 지원(2023년말 기준 143억원)받고 있다.

이번에 1등급 인증을 받은 CJ대한통운 용인 물류센터는 3개 온도대역(상온, 냉장, 냉동)으로 구성돼 다양한 고객사의 입고부터 출고까지 책임지는 대표적인 풀필먼트(Fulfillment) 물류센터다.

로봇 등의 자동화 설비와 디지털트윈을 기반으로 한 모니터링 시스템을 도입하여 효율적인 운영관리가 가능한 환경을 구축했다.

BYC 완주 물류센터는 자동화 물류시스템을 통해 보관·분류·출고를 일원화하여 전국을 대상으로 기업-기업 간, 기업-소비자 간 주문을 처리할 수 있다.

해외공장에서 생산돼 수입된 물품을 재포장·유통하는 BYC 주문 특성에 따라 인력 소모와 업무강도를 최소화하기 위해 GTP 기반의 시스템을 갖출 계획이다.

김근오 국토교통부 물류정책관은 “스마트물류센터 인증제도는 민간 물류기업을 지원하는 핵심 사업으로 업계의 관심 및 참여도가 높아지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스마트물류센터 확산 등을 통해 물류산업이 미래 신성장동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채현주 기자 1835@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브릿지경제 단독
이시각 주요뉴스